왼쪽 한결, 오른쪽 온유.

시골어린이 인증샷 :-D

발바닥이랑 엉덩짝만 하얗다.


어찌나 까맣고 탄탄한지

매끌매끌 반들반들 윤도 난다.


요놈들 열살 일곱살 주제에

배에 왕자 복근 있다 +_+

뒤집어서 한번 찍어주는 건데 +_+



20180814 @춘천

'마주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한결이 아홉살 일기 : 나는 누구일까  (0) 2018.08.22
2016년 8월의 아이들  (0) 2018.08.21
새까맣고 매끌매끌  (0) 2018.08.21
뽀뽀하기에 최적인 뺨의 각도  (0) 2018.07.05
2018년 6월의 아이들  (0) 2018.07.03
201805 춘천마실 : 다시 괴산  (0) 2018.06.07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