아이들이랑 연을 날리다니!

이거시 송면어린이집의 위엄 +_+

늘 감탄하지만 오늘 또 폭풍감탄한다.



20180823

@삼송폐교 운동장

'마주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맹수의 소리를 들어라  (0) 2018.09.26
얼굴을 보는 게 좋아  (0) 2018.09.20
연날리는 온유  (0) 2018.08.24
한결이 아홉살 일기 : 나는 누구일까  (0) 2018.08.22
2016년 8월의 아이들  (0) 2018.08.21
새까맣고 매끌매끌  (0) 2018.08.21

+ Recent posts